“학생심판 양성교육에 참여할 학교를 모집합니다”
상태바
“학생심판 양성교육에 참여할 학교를 모집합니다”
  • 이진용
  • 승인 2021.06.08 14:0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 오는 6월18일까지 각 회원종목단체를 통해 모집
- 모집대상은 전국 초(4학년 이상)‧중‧고등학교로 축구‧농구‧배구 등 9개 종목 시행
사진 출처 = 대한체육회
사진 출처 = 대한체육회

 

[파이트타임즈] 대한체육회(회장 이기흥)가 국내 학생 스포츠 심판들의 양성을 위해 앞장선다.

대한체육회는 오는 6월18일까지 2021년도 ‘학생심판 양성교육’ 사업 참여 학교를 각 회원종목단체를 통해 모집한다.

이 교육은 2019년부터 새롭게 시작한 ‘전국학교스포츠클럽대회지원’ 사업의 세부사업으로, 심판 교육을 희망하는 학교로 전문 심판이 찾아가 이론 및 실기교육을 시행하고 교육을 이수한 학생이 향후 학교스포츠클럽대회에서 운영요원 또는 심판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이수증을 발급하는 사업이다.

모집 대상은 전국 초(4학년 이상)·중·고등학교(231개 교실, 약 4,600명 학생)이며, 시행 종목은 올해 ▲농구 ▲배구 ▲축구 ▲플라잉디스크 ▲플로어볼 ▲피구 ▲핸드볼 ▲족구 ▲줄넘기 등 총 9개 종목이다.

신청을 희망하는 학교는 사업 운영이 가능한 규모의 실내외 체육시설을 확보하고, 학교안전장치(학교안전공제회 가입 등)를 제공하며 코로나19 확산 예방 조치 및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해 운영해야 한다.

또한 향후 학교스포츠클럽 운영 및 ‘학생심판 양성교육’ 수료 학생이 교내리그 등에서 학생심판으로 활동할 수 있는 지속적인 계획을 수립하고 있어야 한다.

신청 방법은 각 시도교육청을 통해 발송된 공문 또는 대한체육회 홈페이지에 게시된 사업안내문의 종목별 교육 기간, 일수, 시간 등을 참고해 별첨된 신청서 양식 작성 후 기한 내 해당 회원종목단체에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.

교육은 종목별 강사 선발 및 교육을 마친 후 7월에서 11월 중 종목별로 시행될 예정이며,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교육 개시 일정은 변동될 수 있다고 한다.

대한체육회 측은 이 사업을 통해 학생 주도적 학교스포츠클럽대회 운영 및 활성화, 학생들의 해당 종목에 대한 관심 및 종목 저변 확대, 선수 이외의 다양한 스포츠 관련 진로 모색의 기회 제공 등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