존 스탠리, 캐나다 킥복싱 대표팀 이끈다
상태바
존 스탠리, 캐나다 킥복싱 대표팀 이끈다
  • 곽대호
  • 승인 2021.06.14 19:1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사진 = 존 스탠리 / 출처 = CBC
사진 = 존 스탠리 / 출처 = CBC

 

[파이트타임즈] 존 스탠리 코치가 WAKO(World Association of Kickboxing Organizations) 캐나다 국가대표팀 코치로 선정돼 내년 1월부터 활동한다.

존 스탠리는 복싱, 태권도를 시작으로 15세 때부터 격투스포츠를 수련한 것으로 알려졌으며, 지난 11년 간 자신의 체육관인 스탠리 복싱&피트니스에서 킥복싱을 지도하고 있다.

존 스탠리는 “내가 키운 선수들이 좋은 손기술을 가졌다는 것을 대중들이 봐왔다. 이는 내 베이스가 복싱이기 때문”이라며 “이것이 노스웨스트 준주 킥복싱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길 희망한다”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